걷기 정말 딱이에요! 벳푸 공원을 즐겨보세요

벳푸 공원은 벳푸 시의 중심에 위치한 큰 공원입니다. 벳푸 공원이 있는 지역은 1907년 타이쇼 천황의 방문과 함께 조성된 곳으로 당시 심었던 소나무가 100년이 넘은 지금도 살아있습니다.

공원은 나무가 무성한 곳으로 벳푸 시민들의 휴식처가 되었습니다. 이곳에서는 계절별 행사가 열리는데, 지역 어린이 견학 및 학교 행사가 자주 열리는 장소이기도 합니다.

벳푸 공원은 벚꽃과 매화로도 유명합니다. 그래서 이 곳은 이른 봄에 항상 사람들로 붐빕니다!

저희는 최근 이 곳을 방문했는데, 오전 10시쯤 JR 벳푸역에서 도보로 15분 정도 걸리는 벳푸공원으로 산책을 가게 되었습니다. 도심에 위치한 공원 치고는 꽤 넓고 쾌적한 편이었습니다. 단풍을 즐기고 있는 사람들도 보이고, 조깅을 하거나 산책을 하는 사람들도 심심찮게 보였습니다. 산책 코스가 너무 길지 않고 적당한 공원으로 한 바퀴 도는 데 약 30분 정도가 걸렸습니다.

연못 주변에는 계절별 꽃이 피어있었는데, 물 위를 한가롭게 헤엄치는 오리 가족이 보였습니다. 날씨도 굉장히 좋아서 그런 풍경에 마음이 훈훈해지는 것만 같았습니다.

공원 여기저기에서 아름다운 무늬의 나무들 사이로 햇빛이 스며드는 모습은 말로 표현할 수 없는 환상적인 광경이었습니다. 가을은 나무들이 색깔을 바꾸는 시기로 형형색색의 나무들을 보는 즐거움이 있기에 아주 특별한 때라고 볼 수 있습니다. 평일 아침이라 사람이 거의 없어, 마치 자연을 혼자 누리는 듯한 그런 기분이 들었습니다.

소소한 가을을 발견했어요! 정말 귀여운 솔방울이네요.

이곳은 벳푸공원의 중심점을 알리는 랜드마크입니다. 이 돌은 메이지 시대에 공원을 정비할 때 출토되었다고 합니다.

여기 오솔길을 따라 휘리릭 덩굴이 늘어져 있었습니다. 이런 덩굴들이 가장 흔히 나타나는 시기는 보통 4월부터 5월까지입니다.

더 걸어가보니, 어린이들을 위한 놀이터도 있었습니다. 가족 소풍 가기 딱 좋은 곳이네요.

그 뒤에는 일본풍의 느낌을 주는 대나무 숲이 있습니다. 공원에서는 다양한 식물과 자연환경을 즐길 수 있습니다.

지브리 세계와 다소 비슷한 분위기의 지역이 있었는데, 그 곳의 산책 코스는 볼거리로 정말 가득했습니다.

벳푸 공원 동문에는 공원 옆 스타벅스가 있었습니다. 산책 후에 휴식을 취하기에 참 좋은 장소로 보입니다.

건물은 비교적 새것처럼 보였고 탁 트인 느낌을 줍니다.

자전거 주차장도 있어서 자전거를 빌려 벳푸공원과 스타벅스까지 갈 수 있습니다.

벳푸 공원은 벳푸시의 잔잔한 분위기와 사계절의 풍부한 자연적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는 좋은 장소입니다. “아무 것도 하지 않는 사치”를 마음껏 즐겨보세요.

 

기본 정보: 벳푸 공원

주소: 3018-1 노구치하라, 

오이타 현 벳푸시 874-0903

24시간 개방

Comments are closed.

추천 플랜

체크인 
숙박 일수 
손님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