벳푸의 벳테이 하루키로에서의 일탈과 휴식

벳푸에 있는 벳테이 하루키는 도시의 혼잡스러움과 소란스러움에서 떨어져 있는 편안한 온천 여관입니다. 저는 최근에 이곳에 머무를 수 있었고 여러분께 이 곳의 하이라이트로 꼽을 수 있는 곳을 공유하려 합니다!

벳테이 하루키에 도착하기

벳푸 근처 산으로 차를 잠깐 몰고 들어가면 벳테이 하루키에 도착하게 됩니다. 위 사진은 이 곳의 입구로 마치 어른들의 은신처를 발견하는 듯한 느낌을 줍니다.

일단 안에 들어서자 위에 보이는 방으로 안내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이곳은 체크인 및 기타 다른 업무가 이루어지는 장소이기도 합니다.

벳푸에 대한 다양한 안내서가 준비되어 있으며, 일부는 영어로 번역되어 있기도 했습니다. 방으로 가져가서 시간 날 때 읽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이 귀여운 컵들의 디자인 좀 보세요. 너무 예쁘죠?

사랑하는 사람들에게서 떨어져 있는 동안 그들에게 편지를 써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곳에서는 유카타나 면 기모노를 빌릴 수 있습니다. 언제든지 마실 수 있는 가보수 물도 있습니다. 가보수는 오이타 특유의 감귤로 상큼한 맛이 일품인 과일입니다. 여기에서는 가구들도 눈여겨볼만 한데, 각각의 가구들은 하나하나 세심하게 선택된 것처럼 보였습니다.

내부는 일본과 서양의 감성이 어우러져 따뜻하고 반가운 분위기를 연출합니다.

바깥 정원은 분재나무와 함께 잘 다듬어진 나무들로 차분한 분위기를 느끼게 해줍니다.

개별 스파 시설을 갖춘 우수한 객실

체크인 후, 저는 즉시 제 방으로 안내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이번에 제가 묵었던 방은 나즈나 혹은 셰퍼드의 지갑이라고 불리는 객실이었습니다. 벳테이 하루키에서 각각의 객실들은 일본의 7개의 봄꽃이나 약초들 중 하나의 이름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객실 내부에는 정원을 갖춘 진기한 공간이 있는데, 전통적인 온천 여관과 매우 비슷합니다.

위 사진은 세면대이며, 개인 온천도 있습니다.

개별 온천은 물론 지하의 샘물에서 흐르는 뜨거운 물을 사용합니다.

편의 용품이 광범위하게 제공되는데 여기에는 얼굴 마스크 팩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또한 휴식을 취하고 정원을 볼 수 있는 발코니도 있습니다.

객실 내부에 비치되어 있는 커피메이커입니다.

방을 둘러보던 중에 집주인 아주머니가 달콤하고 귀여운 감을 가져다 주셨습니다.

웰컴 드링크로는 긴장을 풀기 좋은 부드러운 맛의 허브티가 제공됩니다.

객실에서 즐길 수 있는 4계절의 맛

온천에서 휴식을 취하고, 조용한 정원에서 깨끗한 공기를 마신 후, 이제 저녁 식사를 할 시간입니다.

식탁은 죽순, 밤 등 가을의 풍미를 즐길 수 있는 음식으로 가득했습니다. 젓가락을 올려두는 식기가 귀여웠어요!

이것은 서양식으로 제공되는 연어 파이입니다.

샤브샤브용 일본 흑우도 있었습니다. 마블링의 유혹을 이겨낼 수 없었어요!

반주로는 카보수 사케가 제공되었습니다. 상큼한 식감과 단맛이 절묘하게 어우러졌습니다.

카보수 하이볼도 있었습니다!

복숭아 와인도 꽤 농도가 높고 주스처럼 마실 수 있는 것을 먹어봤어요.

디저트로는 굉장히 맛있는 호박 푸딩이 제공됩니다. 너무 달지 않고 매우 자연적인 본연의 맛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룸서비스로 주문할 수 있는 다양한 음료 메뉴도 있었습니다. 객실 내 식사였기 때문에, 전혀 움직이지 않아도 되서 좋았어요.

식사 후에, 우리는 실내 목욕을 즐기면서 와인 한 잔을 마셨습니다. 이런 고급스러움은 객실 내에 자연 온천을 갖춘 벳테이 하루키에서만 가능합니다.

넓은 개인용 자연 온천에서 뜨거운 온천욕을 즐겨보세요.

벳테이 하루키는 객실 내 개별 온천 외에도 세 개의 개별 온천을 빌릴 수 있습니다 (예약 할 필요 없음).

생각보다 넓었던 개별 스파 키큐입니다.

옷을 갈아입는 곳에 있던 가구가 귀여웠습니다!

또 다른 개별 스파 나데시코에 있는 아시아에서 영감을 받은 가구입니다.

세면대 또한 발리와 비슷한 분위기를 가지고 있습니다.

넓은 탈의 공간에는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의자도 구비되어 있습니다.

이곳은 또 다른 개별 온천 공간인 스즈시로입니다.

분위기도 세련되고, 싱크대도 아름답습니다.

개별 온천을 방문하고 방으로 돌아왔을 때, 이미 잠자리가 마련되어 있었습니다. 솜털이 보송보송해서 푹 잘 수 있을 것 같았어요.

차분한 분위기에서 즐기는 아침 다과상

다음날 아침 일찍 일어나 커피메이커를 이용해서 맛있는 커피를 즐겼습니다.

일식 요리는 생선이나 채소를 중심으로 아침 식사를 구성합니다. 재료의 맛은 굉장히 훌륭했어요.

벳테이 하루키에서는 연인들과 가족들끼리 여유롭게 온천 여행을 마음껏 즐길 수 있습니다. 이 곳은 손님을 따뜻하게 환영해주는 그런 멋진 여관이었어요.

 

벳테이 하루키 공식 사이트

Comments are closed.

추천 플랜

체크인 
숙박 일수 
손님 수 
버스 일정